글로벌 네비게이션

회원가입
홈   >   교차로 매거진   >   정보
교통사고 발생 시 반드시 찍어야 할 사진은?

 

 

운전을 하다 보면 한 번쯤은 사고 현장을 목격하신 경험이 있으실 텐데요. 만약 그게 내 가족이나 지인, 혹은 내가 된다면 어떻게 대처해야 할까요? 

 

교통사고는 대부분 도로 위에서 일어나기 때문에 사고 현장의 상황이 매우 긴박하죠. 주변 교통상황 등 여러 가지 요인으로 사고 직후 현장을 그대로 보존하기도 힘듭니다. 그래서 중요한 게 사고 시 사진을 찍어두는 것인데요. 알고 있으면 언젠가는 꼭 도움이 될 교통사고 발생 시 사진 찍는 법을 알아보겠습니다. 

간혹 파손 부위의 사진만 찍어두면 된다고 착각하는 분들이 계신데요. 파손 부위의 사진만 찍어둘 경우 가해자, 피해자의 구분이 어렵고 과실 정도를 파악하기 어려워 추후에 억울한 상황이 생길 수도 있습니다

교통사고 시 반드시 찍어두어야 할 사진은 멀리서 찍어야 하는 사진과 가까이에서 찍어야 하는 사진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멀리서 찍어야 할 사진 
1. 차량의 번호와 사고의 전경이 모두 나오는 사진 
2. 주의 표지판, 신호등이 보이는 사진 

가까이에서 찍어야 할 사진 
1. 자동차 바퀴와 핸들의 방향 
2. 파손된 부속물과 파손 부위 
3. 상대 차의 블랙박스 유무 

두 사진 모두 차량 간의 과실 여부와 파손 정도를 파악하는데 필요하기 때문에 빠짐없이 찍어두시는 게 좋습니다. 시간이 부족할 경우에는 동영상으로 촬영하시는 방법도 있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