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네비게이션

회원가입
홈   >   교차로 매거진   >   대구
제4회 대구 청년영화제 개최


대구 청년과 영화인들의 축제인 ‘제4회 대구청년영화제’가 지난 13일(목) 저녁 7시 대구CGV아카데미관에서 그 화려한 막을 올렸습니다.

이번 청년 영화제는 ‘불안의 시대, 청년으로 행복하기’를 슬로건으로 3일간 개최되며, 14일 ~ 15일 양일간 9편의 영화를 오오극장에서 상영합니다. 더불어 9. 15.(토)에는 「청년이라는 오늘과 미래라는 불안」 주제로 청년영화제 강연을 개최합니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영화제는 그간 대구지역 청년들이 영화를 매개로 한 다양한 활동을 장려하는 동시에 청년들이 당면하고 있는 이슈와 문제들을 수면 위로 끌어 올리고, 이를 다양한 정책으로 풀어냄과 동시에 청년들의 고충이 해결될 수 있는 실마리를 제공해 오고 있습니다.

제4회 대구청년영화제는 허지예 감독의 〈졸업〉을 개막작으로 시작해, 유지영 감독의 〈극장 쪽으로〉, 김용삼 감독의 〈혜영〉으로 폐막을 알릴 예정이다. 영화가 끝난후 영화제를 방문한 게스트들과 함께 하는 GV토크 시간에는 허지예 감독, 이태경 배우, 백은하 배우연구소 소장, 김영화 교수 등 각계 각층의 인사들이 GV로 참여해 청년들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가집니다. 

특히 개막작 〈졸업〉은 제19회 전주 국제영화제에서 유니온투자파트너스상을 수상한 작품으로 갑작스럽게 독립하게 된 미술감독 지망생이 미래에 대해 갈등하게 될 사건들을 청년의 시각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번 주말, 청소년영화제에 참석해보는건 어떨까요?!


바로가기